세종시의회 행정복지위원회, 2020년 제1회 추경예산 및 수정예산 심사

총 9,043억여원 규모, 수정예산 포함 기정액 대비 1,573억여원 증액
이채봉 기자
news@thesegye.com | 2020-05-22 23:29:47

  

[세종=세계타임즈 이채봉 기자] 세종특별자치시의회 행정복지위원회(위원장 채평석)는 2020년 제1회 추경예산 및 수정예산 심사를 위해 양일간 회의를 열었다.

 

행정복지위원회는 21일부터 22일까지 제1차와 제2차 회의를 통해 수정예산안을 포함한 2020년 제1회 추가경정예산안 및 기금운용계획변경안, 4건의 동의안을 심사했다.

 

특히 행정복지위는 코로나19 대응 관련 정부추경 및 자체 긴급사업, 인력운영비 미반영분 등 필수경비 위주로 제1회 추경 예산안을 편성했으며, 긴급재난지원금 사업 등 국고보조금을 반영하고자 수정예산안을 편성했다.

 

 

행정복지위 소관 2020년 제1회 추가경정예산안은 기정예산 대비 739억 221만 9천원(9.89%) 증액한 8,209억 3,346만 3천원으로 편성됐으며, 수정예산안은 제1회 추가경정예산안 대비 834억 1,863만 5천원(10.16%) 증액한 9,043억 5,209만 8천원으로 편성됐다.

 

수정예산안을 포함한 제1회 추경예산안 심사 결과, ‘시의원 보궐선거 보전비용’ 등 6개 사업에서 1억 6,804만 1천원을 감액한 반면, ‘노인의날 행사’ 등 3개 사업에서 2,500만원을 신설하고, ‘차세대 주민등록시스템 운영을 위한 주민등록 PC 추가 구입’ 등 5개 사업에서 1억 3,960만원을 증액했다.

 

 

또한 이날 제1회 추경 예산안(수정예산안 포함) 반영에 따른 사전 절차를 이행하기 위해 감염병관리지원단 운영 민간위탁 동의안 등 4개의 안건을 원안 가결했다.

 

행정복지위원회 예산 심의 결과는 5월 26일 예산결산특별위원회를 거쳐 5월 28일 제62회 정례회 제2차 본회의 의결로 최종 확정된다. 

 

[ⓒ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