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의회 ‘지역경제 살리자’ 착한 선결제 동참

이영진 기자
news@thesegye.com | 2021-01-13 18:23:32

 

[군포시=세계타임즈 이영진 기자] 군포시의회 성복임 의장은 13일 군포 역전시장에 위치한 작은 음식점을 찾아 ‘착한 선결제 운동’에 동참하며 소상공인을 위로했다.

 

성남시의회 윤창근 의장의 지목을 받아 동참하게 된 ‘착한 선결제 운동’은 음식점이나 상점 등 소상공인‧자영업 가게에서 일정금액을 미리 결제하고 사회적 거리두기가 완화됐을 때 재방문하여 실제로 이용하는 착한 소비 운동이다.

 

성 의장은 “코로나19 위기로 인해 매출이 매우 감소하여 생계에 곤란을 겪는 소상공인이 많다”며 “침체된 지역사회를 되살리고 얼어붙은 상권에 온기를 불어 넣는 착한 선결제 운동이 확산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어 “한대희 군포시장, 장경민 군포시의회 부의장, 이경훈 군포시민행동 MOTO 운영위원장을 지목한다”며 캠페인에 동참해줄 것을 요청했다. 

 

[ⓒ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