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로컬핫뉴스] 안산시, ‘수돗물 유충발생’ 시민 불안감 해소 적극 나서

유충민원 공동대응팀 구성해 현장대응…관내 수돗물 유충발생 없어
윤화섭 시장 “철저하게 관리 중…시민 모두 안심하고 이용하도록 노력할 것”
이영진 기자
news@thesegye.com | 2020-07-19 16:27:05

 

[안산시=세계타임즈 이영진 기자] 안산시(시장 윤화섭)가 수돗물 유충 발생에 대한 시민 불안감을 해소하기 위해 ‘유충민원 공동대응팀’을 구성해 대응하는 한편, 정수장에 대한 점검을 철저히 진행하고 있다. 

 

19일 시에 따르면 최근 인접 지자체에서 잇따른 수돗물 유충 발생과 관련해 윤화섭 안산시장은 지난 16일 시가 관리하는 안산·연성정수장에 잇따라 방문해 긴급 현장점검을 펼쳤다. 

 

혹시 모를 사고 가능성을 사전에 차단하기 위한 선제적인 조치로, 긴급점검과 함께 시는 활성탄여과지를 운영 중인 안산정수장에 벌레 배출기와 미세방충망을 설치했다. 

 

시는 아울러 정수장 유출부에 곤충 유충 등의 유입을 감시하는 상시 모니터링도 실시하고 있다. 

 

현재까지 점검 결과 시가 관리하는 정수장을 통해 공급되는 수돗물을 비롯해 관내 수돗물에서는 유충이 발견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특히 일부 지자체에서 시작된 유충 발생 사고가 전국적 불안감으로 확대되면서 관내에서도 의심신고가 일부 접수됐으나, 현장대응팀이 확인 결과 유충 발생은 아닌 것으로 밝혀졌다. 

 

 

시는 시민 불안감을 해소하기 위해 의심신고가 접수된 가정의 수돗물을 채수해 수질검사도 실시하고 있다. 

 

특히, 안산시 먹는 물 수질검사기관은 국제공인숙련도 시험운영기관이 주관하는 국제숙련도 평가에서 ‘만족’ 판정을 받는 등 공신력을 인정받았다. 

 

시는 또한 여름철 기온 상승으로 가정 내 씽크대, 세면대 등을 통해 벌레 등이 발생할 가능성이 있으므로, 락스 또는 뜨거운 물로 배수구를 청소하는 방법을 적극 권장했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시민들에게 수돗물을 공급하는 정수장 시설은 철저하게 잘 준비돼 있다”며 “시민 모두가 안심하고 수돗물을 이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으며, 혹시라도 수돗물에서 유충이 발생됐다고 의심되면 시에 신속하게 신고해달라”고 당부했다. 

 

수돗물 관련 민원 신고는 안산시 민원콜센터(1666-1234)로 하면 된다.  

 

[ⓒ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