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로컬핫뉴스] ‘코로나19 극복’전의면 주민 똘똘 뭉쳤다

이채봉 기자
news@thesegye.com | 2020-03-26 10:08:42

 

[세종=세계타임즈 이채봉 기자] 세종특별자치시 전의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민간위원장 윤혜란), 주민자치회(위원장 윤혜란), 새마을협의회(회장 임헌석)가 24일부터 3일간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관내 다중이용시설 집중방역 소독을 실시했다. 

 

지난 24일 새마을협의회 회원 10여 명은 종교시설 및 버스정류장, 공공시설, 공동화장실등 주민들의 이용이 많은 시설의 출입구, 화장실 등에 분무소독을 하고, 손잡이를 닦는 등 방역봉사 활동을 실시했다. 

 

25∼26일에는 전의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및 주민자치회 위원들이 관내 사회복지시설 6곳, 소규모 종교시설 12곳에 손소독제 200여 개, 치약 등 생필품을 전달했다. 

 

이외에도 이번 활동에서는 지역 내 어려운 위기가구 발굴 및 코로나19 종식을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 홍보와 함께 전개했다. 

 

윤혜란 민간위원장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주민들에게 작지만 도움을 줄 수가 있어 보람을 느낀다”며 “코로나19가 하루빨리 종식되길 바란다”고 말했다.이은일 전의면장은 “지역주민들이 모임 최소화, 외출자제, 손 씻기 등 코로나 예방수칙을 철저히 지켜주시길 당부드린다. 코로나19가 빨리 종식되도록 행정에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